2015년 4차 차세대 예술인력 문학분야 선정 결과발표 /

  2015년 4차 차세대 예술인력 육성사업 문학분야 선정 결과발표      등단 5년 미만의 신진작가를 지원하기 위한 '차세대 예술인력 육성사업 문학분야' 2015년도 4차 선정 결과를 아래와 같이 발표합니다.      선정된 작품은 2016년 1월 1일 <문장웹진> (http://webzine.munjang.or.kr)에서감상하실 수 있습니다. 많은 관심 부탁드립니다.   ◎ 분야별 응모현황 구분 분야 응모건 수 비율(%) 예심통과 최종선정 4차 시(동시, 시조 포함) 24 42.1% 8 5 소설 22 38.6% 6 4 동화 3 5.3% 1 1 수필 1 1.7% 0 0 평론 1 1.7% 0 0 희곡 6 10.5% 3 2 계 57 100% 18[…]

2015년 4차 차세대 예술인력 문학분야 선정 결과발표
/ 2015-12-17
2015년 3차 차세대 예술인력 문학분야 선정 결과발표 /

  2015년 3차 차세대 예술인력 육성사업 문학분야 선정 결과발표      등단 5년 미만의 신진작가를 지원하기 위한 '차세대 예술인력 육성사업 문학분야' 2015년도 3차 선정 결과를 아래와 같이 발표합니다.      선정된 작품은 2016년 1월 1일 <문장웹진> (http://webzine.munjang.or.kr)에서감상하실 수 있습니다. 많은 관심 부탁드립니다.   ◎ 분야별 응모현황 구분 분야 응모건 수 비율(%) 예심통과 최종선정 3차 시(동시, 시조 포함) 19 36.5% 6 4 소설 29 55.8% 10 6 동화 1 1.9% 1 1 희곡 3 5.8% 1 1 계 52 100% 18 12   ■ 심의위원 : 이수명, 정끝별, 박상우, 소영현, 김종욱,[…]

2015년 3차 차세대 예술인력 문학분야 선정 결과발표
/ 2015-12-17
[낭독회 참관기] 우리가 유토피아에 살고 있다면 하루를 견딜 수 있을까 /

수능이 끝나고 재수생활에도 약간 공백의 시간이 생겼다. 글틴 기자단을 맡고 있는 미지 누나에게 연락을 했다. 덕분에 서진 소설가의 낭독이 있다는 걸, 불과 행사 시작 몇 시간 전에 알게 되었다. 사실 서진 소설가가 있는지도 몰랐다.

[낭독회 참관기] 우리가 유토피아에 살고 있다면 하루를 견딜 수 있을까
/ 2015-12-31
팟캐스트
[파문] 팟캐스트 시즌2_제9회(김아정 소설가편)_야간산행 /

[파문] 팟캐스트 시즌2_제9회(김아정 소설가편)_야간산행       김아정 (소설가)   – 1993년 서울 출생. 중앙대학교 문예창작학과 4학년 재학 중. 2015년 『문화일보』 신춘문예 동화 당선.   [2015년 AYAF 2차 소설 선정작 ] 야간산행 ▷작품 보러가기       *한국문화예술위원회가 등단 5년 미만의 신진작가들을 지원육성하는 차세대 예술인력 육성 사업, 즉 AYAF에 선정된 작가를 초대, 그의 삶과 문학에 대한 이야기를 허심탄회하고 대담무쌍하고 시시껄렁하게 나눠보는 팟캐스트입니다.  

[파문] 팟캐스트 시즌2_제9회(김아정 소설가편)_야간산행
/ 2015-12-21
서효인
[특집 에세이_사랑의 정치, 사랑의 윤리] 나만 그런가 / 서효인

나는 사랑을 한다. 아내를 사랑하고 딸을 사랑한다. 사랑하는 사람을 위해 일을 하고 사랑하는 사람을 위해 열심히 산다. 새벽에 눈을 뜨고 밤늦게 퇴근하며 집안일에 많이 참여하지 못해 미안해한다. 아이들이 아프면 내가 더 아프지만 아이를 눈에 넣으면 별로 안 아플 것만 같다. 나만 그런가. 나만 팔불출인가.

[특집 에세이_사랑의 정치, 사랑의 윤리] 나만 그런가
서효인 / 2015-12-21
이민하
[ARKO창작기금 수상작_시] 원근법 외 6편 / 이민하

[ARKO창작기금 수상작_시]     원근법       이민하       검은 우산들이 노란 장화를 앞지르고 있었다 차도에는 강물이 흐르고 건너편에는 머리가 지워진 사람과 발목이 잘린 아이들이 떠내려간다   오후에 떠난 사람과 저녁에 떠난 사람이 똑같이 이르지 못한 새벽처럼   한 점을 향해 가는 길고 긴 어둠의 외곽 너머   텅 빈 복도에 서서 눈먼 노인과 죽어가는 아이가 함께 내려다보는 마르지 않는 야경 속으로   몇 방울의 별이 떨어졌다               붉은 스웨터       한 올만 당기면 풀어질 듯 입을 막고 있어서[…]

[ARKO창작기금 수상작_시] 원근법 외 6편
이민하 / 2015-12-09
박성준
[젊은작가의 樂취미들] 정리벽도 취미가 되나요 / 박성준

나는 정리벽이 있다. 주변이 더럽거나 정리정돈이 안 되어 있다고 해서, 막 공포증을 느끼거나 두려워하는 정도는 아니다. 다만 내가 정리해 둔 것이 거기 있어야만 한다는 편의 때문에 생긴 습관이다. 물론 결벽증과 정리벽의 경계가 어떤 부분에서는 모호하기도 하지만,

[젊은작가의 樂취미들] 정리벽도 취미가 되나요
박성준 / 2015-12-09
전병호
[ARKO창작기금 수상작_동시] 두메분취 외 6편 / 전병호

[ARKO창작기금 수상작_시]     두메분취       전병호       비바람에 꺾일 듯 더 세게 불면 날아갈 듯 절벽 끝에 뿌리 내리고 꽃을 피운 두메분취야.   장대비가 그치자 빗방울을 튕겨내고 젖은 꽃잎 말리며 고개 드는 두메분취야.   구름 틈으로 잠시 빛나는 천지를 보는 건 너뿐이다. 꺾일 듯 여린 줄기로 다시 서는 너뿐이다.               이름 지키기       누가 자꾸 이름 바꿔 부른다면   백 년, 또 백 년 후에는 어떻게 되겠니?   “백두산!” “백두산!”   우리가 자꾸 불러 주지 않으면 정말[…]

[ARKO창작기금 수상작_동시] 두메분취 외 6편
전병호 / 2015-12-0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