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구란 무엇인가 [연재를 시작하며]

 

 연재를 시작하며

 

 

  


 

  당신에게 야구란 무엇인가.

  누군가에게는 기쁨이고 누군가에게는 슬픔일 수 있다.

  누군가에게는 미래이고 누군가에게는 과거일 수 있다.

  누군가에게는 영광이고 누군가에게는 치욕일 수 있다.

  누군가에게는 희망이고 누군가에게는 절망일 수 있다.

  누군가에게는 추억이고 누군가에게는 악몽일 수 있다.

  누군가에게는 밥이고 누군가에게는 술일 수 있다.

  누군가에게는 불이고 누군가에게는 물일 수 있다.

  또 누군가에게는 집이고 누군가에게는 길일 수 있다.

 

  여기 집을 떠나 낯선 길 위에 선 두 남자가 있다.

  세상은 이들을 아버지와 아들이라 부른다.

  아버지에게는 해야만 하는 일이 하나 있고 아들에게는 해서는 안 될 일이 많다.

  아버지의 품에는 칼이 있고 아들의 품에는 나침반이 있다.

  아버지는 칼을 품은 채, 아들은 나침반을 품은 채 나란히 야구를 본다.

  칼을 품은 아버지에게 야구란 무엇이고 나침반을 품은 아들에게 야구란 무엇인가. 그러니까

 

  야구란 무엇인가.

 

 

 

2012. 3. 1.

김경욱

kakao

댓글남기기

  Subscribe  
Notify o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