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5년 4차 차세대 예술인력 문학분야 선정 결과발표

 

2015년 4차 차세대 예술인력 육성사업
문학분야 선정 결과발표

 

   등단 5년 미만의 신진작가를 지원하기 위한 '차세대 예술인력 육성사업 문학분야' 2015년도 4차 선정 결과를 아래와 같이 발표합니다.
 
   선정된 작품은 2016년 1월 1일 <문장웹진> (http://webzine.munjang.or.kr)에서감상하실
수 있습니다. 많은 관심 부탁드립니다.

 

◎ 분야별 응모현황

구분 분야 응모건 수 비율(%) 예심통과 최종선정
4차 시(동시, 시조 포함) 24 42.1% 8 5
소설 22 38.6% 6 4
동화 3 5.3% 1 1
수필 1 1.7% 0 0
평론 1 1.7% 0 0
희곡 6 10.5% 3 2
57 100% 18 12

 

■ 심의위원 : 이수명, 정끝별, 박상우, 소영현, 김종욱, 김수미, 배삼식 등 7명

■ 선정결과

분야 접수번호 작품명 / 작가명 비고

(5)

55

파문 외 3편 / 정현우

2단계 선정
22

극단 외 3편 / 김관민

 
34

아메링고 외 3편 / 김지은

 
43

가능성 외 3편 / 김종연

 
44

we all die alone 외 3편 / 최백규

 

 

분야 접수번호 작품명 / 작가명 비고

소설

(4)

20

할로윈 – 런런런 / 조수경

2단계 선정
36

몽상가들의 도시 / 서현경

 
37

아무날의 시점 / 유재영

 
38

오늘 / 조영한

 

동화

57

헬로우, 럭키백 / 오미순

2단계 선정
30

사방지 / 구혜미

 

희곡

32

유프라테스 강 / 황혜정

2단계 선정

 

 

■ 심사총평

 

    2015년 4차 차세대 예술인력 집중육성 지원사업 《문학 분야》 심의는 미발표 신작인 시(동시, 시조 포함), 소설, 동화, 수필, 평론, 희곡 공모작 총 57편을 대상으로 한 재택 심의를 통해 예심을 통과한 18편의 응모작을 대상으로 최종 심의가 이루어졌다. 심의위원 전체가 모여 장르별 선별과 안배 등을 고려하면서 심도 깊은 자유토론을 거쳐 시 5편, 소설 4편, 동화 1편, 희곡 2편 총 12편을 선정했다. 최종적으로 연간 최종단계 선발 심의대상 후보로 시 1편, 소설 1편, 동화 1편, 희곡 1편의 응모작이 선정되었다.
    응모작의 비율을 염두에 두자면 시와 소설 장르의 선정작이 전체 선정작에서 차지하는 비율이 높을 수밖에 없음을 인정하면서도, 장르별 안배가 좀더 필요하다는 점이 논의되었다. 희곡은 상대적으로 점차 응모작의 비율이 높아지는 추세이지만, 동화와 평론의 경우에는 응모작의 수효가 적다보니 선정작도 적은 편이어서 이 장르들의 응모율을 높이는 방법에 대한 고민도 필요하다는 중론이었다. 특히 선정작을 논의하는 과정에서 장르 간 차이를 어떻게 고려할 것인가가 앞으로도 주의 깊게 다루어져야 할 문제로 논의되었다. 선정작과 응모작에 축하와 격려를 전한다.

 

2015.12.
심사위원 일동

 

 

댓글남기기

  Subscribe  
Notify o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