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문학이라는 장르 소설 - 노태훈